파우치 소장 "백신 접종 후 1년내 부스터샷 필수"

박윤미, 2021.05.20 06:03 PDT

6d8ddf9927 1621515797
(출처 : shutterstock)

부스터샷, 기존 백신 접종 후 1년 내 필요
아이들 백신, 올해 말 늦어도 내년 1분기에 가능할 것
CDC 마스크에 대한 새로운 지침에 대한 오해

지난 19일(미 현지 시각) 앤서니 파우치(Anthony Fauci) 미국 국립 알레르기·전염병 연구소(NIAID) 소장은 “사람들이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새로운 지침을 오해하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그는 마스크 의무화 해제는 백신을 다 맞은 사람 한에서고, 백신을 맞지 않은 자들은 계속해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백신을 맞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파우치 소장은 부스터샷에 대해 “백신의 유효성은 최소 6개월”이라며 "마지막 백신 접종 후 1년 이내에 코로나 바이러스 부스터샷이 필요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어린이는 2021년 말, 늦어도 2022년 1분기까지는 백신을 맞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파우치 소장은 팬데믹 초반부터 사회적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을 강조한 미국인에게 가장 신뢰받는 자이자 정치가 및 권위자에게 비난받는 자이다. 그는 지난 19일(미 현지 시각) 악시오스 컨퍼런스에 참석해 다시 한 번 현실을 짚어줬다. 이 세션에서 파우치 소장은 이번 팬데믹에서 배운 것들, 마스크 지침에 대한 문제와 해결방안, 추가 부스터샷 예상 시기 및 아이들 백신 접종 예상 시기 등에 대해 언급했다. 다음은 더밀크에서 직접 취재한 대담 전문이다.

실리콘밸리의 생생한 인사이트,
지금 더밀크를 구독하고 미래의 변화를 읽으세요.

  • 14개의 미래 산업 주제를 토대로 더밀크 오리지널 콘텐츠 무제한 열람
  • 더밀크 유료 구독자만을 위한 별도의 뉴스레터(밀키스 레터), 주 1회 발행
  • 깊이 있는 분석으로 미국 우량 & 가치주를 소개하는 미국형님 100 (연간회원 전용)
  • 복잡한 주식을 기초부터 가르쳐주는 미국주식 101
  • 미국 테크 주요 온라인 컨퍼런스 취재 및 분석
  • 더밀크 유료 구독자를 위한 전용 유튜브 Live 방송 진행
  • 온라인 이벤트 상시 할인